한국어
조회 수 38971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참 안타까운 심정으로 이 글을 올립니다.

 

김정*님이 암 4기인 말기암 생활을 하시는 어머니를 이상구 박사 뉴스타트 센터에

보내게 되었는데, 사회자가 손율동을 잘 따라하지 않는다며 면박을 주었습니다

기력도 없고 힘도 없어 겨우 앉아있는 말기암 환자에게 분위기를 못띄운다며

면박을 준것이지요 처음가면 어리둥절하고 정말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찿아간 곳에서 생소한 율동까지 하기엔 낮선 환경이리라 생각됩니다.

 

프로그램이 끝나고, 점심시간 환자분과 사회자가 우연히 같은 테이블에 앉아서 식사를 하며

예기를 좀 해보려고 환자가 먼저 이곳 뉴스타트센터에 누구누구의 소개로 왔다며 인사를 건네는

순간 그 사회자는  " 하도 그런분들이 많아서" 이 한마디를 남기고 획 일어나서

가더라는 것입니다

 

마음이 상했던 어머니가 딸에게 상처를 받아 하소연을 하게되고,  그따님이 뉴스타트센터

게시판에 마음이 상했다는 글을 올렸는데,  동의도 없는 삭제조치 당하자 전화를 걸어서

항의하고 게시판에 사과를 요구하게 되었습니다

사실 몸이 아프면 마음도 춥고 위로를 받고싶은 마음으로 지푸라기 잡는 심정으로

찿아간 곳에서 이런 응대를 했다는것도 이해가 안가는 부분입니다.

 


사회자가 사과랍시고 댓글을 달았는데 왜 기다리지 못하고 글을 올리느냐는 말과함께

사과를 했더군요.  여러사람들의 의견과 비난이아닌 비판의 글이 이어지자 또 다시

작성자의 동의도 없이 삭제하였습니다.

이래도 되는 일인지 참으로 참담함을 감출수가 없습니다

예전부터 그 사회자의 스타일을 알고는 있었지만 이 정도인줄은 몰랐습니다

 


알면서도 그동안 많은 환자분들을 그곳으로 소개한 제가 후회스럽네요

 


문제는 그러한 사람들에게 상처주기가 계속적으로 이어지고 있다는것이

가장 큰 문제입니다  그곳에서 열심히 활동하려고 하는 사람들마저 상처주고

다 내보내었다고 합니다  한둘이 아닙니다 벌써 제가 아는것분들만 해도....

 


지푸라기 잡는 심정으로 가는 마지막 기회를 무참히 망가뜨려서야 되겠습니까

 


물론 사람이라서 실수도 있고 착오도 있을 수 있겠지요.

그렇다면 그러한 지적들이 그동안 많이 있어왔다고 하는데 반성은커녕 홈페이지에

몇자 적은 글마저 동의도 없이 마음데로 삭제한다는것은 기본적인 자세의

문제인것 같습니다

 

시간과 돈을 들여 찿아간 어찌보면  환자라기보다  고객인데  일반적인 물건을

사는 고객정도의 응대도 못하면서 무슨 영혼구원입니까?

 

다 좋은데 요즘은 친절은 기본사항이라고 생각합니다

 

제발 그러한 마구잡이식 상처주기가 고쳐지기를 기원합니다


같은 안식일 교인으로써 안타까워서 몇자 적어봅니다.


 

 

  • ?
    에스더 2010.12.06 15:48
    리더스님! 가장 가까운 가족에게 생긴 일이여서 많이 속상하시겠군요.
    그 심정을 모르는 것은 아니나,  이런 해결보다는 직접적으로 본인에게 하셔서 더 좋은 발전을 위해 충고해주시는 것이 어떨지요?
    센타 게시판도 이 글로  찬반양론으로 진행자에대한 악성댓글이 많이 올라왔던 걸로 알고 있어요.
    몸이 아프신분이니 예민하셔서  더 부정적인 반응으로 받아들이셨을겁니다.  잘못하고 실수한것을  이곳 저곳에 폭로하고 한 사람을 죽이는 것도 옳지 못한것같아요.  그리고 그것은 복음을 막는 사단을 춤추게하는 일같습니다.
    타개신교에서  그래도 뉴스타트센타를  보는 시각은 긍정적이고  재림교의 이미지도 많이 올려놓았습니다.
    저도  그곳을 통해 개종하였고  목사님도 알게되었으니까요.  같은  교단사람으로 너무 속상하고  안타까와서 이런 글을 올리셨다고하는데  진정 같은 교단으로  맘 아프시면 그분을 위해 기도해주세요. 저도 함께 하겠습니다.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바라시는 일이 네 원수를 위해 기도해주라는 것 아닙니까
    리더스님의 마음 이해못하는게 아닙니다. 저도 초창기 진행자님의 말투때문에 상처받았습니다.
    그러나 지나고 보니  악의가 있어서가 아니라 그분의 개성이더군요. 또한 내 스스로가 부정적인 것으로 받는 습성도 있구요.
    대외적으로 활동하시니 아무리 개성이라도 조심하시라고 이런일이 생긴거같아요.  그리고 많이 도움이 되셨을겁니다. 그러나 그분도 강하기만한 분이 아니예요. 눈물많고 상처가 많은 분이기도합니다.  부디 실수를 용서하세요.
    리더스님의 어머니를 위해서도 기도드릴께요.
    개인때문에 뉴스타트전체가 부정적이고  타개신교도들이나 무신론자들 타종교인들에게 들어갈 만한 복음의 길은 막지 말아야할것입니다.
    개인의 단점과 실수가 많음에도 불구하고 끌어안으시는 주님을 생각하며 이 일이 아름답게 마무리되길 기도드립니다.
  • ?
    김성훈 2011.09.11 13:02

    이상구 박사님의 이중성격을 보노라면 심히 두렵고 떨립니다. 겉다르고 속다른 이중성격이 전라도 사람들 보다 더한것 같아요. 입으로는 "스트레스 받지 말고 긍정적으로 살자, 너그럽게 사랑을 베풀며 살자"고 하지만 본인 자신은 부정적이고 이기적이며 무정합니다. 그런 바리새인에 대하여 주님께선 말씀하시길 저희가 "천사의 말을 할지라도 사랑이 없으"니 "무엇이든지 저희의 말하는 바는 행하고 지키되 저희의 하는 행위는 본받지 말라 저희는 말만 하고 행치 아니"한다고 하셨습니다. [고후13, 마23] 

     

    이상구 박사님의 건강 복음을 듣고 수많은 사람들이 주님을 믿고 건강한 삶을 사는 것만은 사실입니다. 그러나 주님께선 말씀하시길 심판의 "그날에 많은 사람이 나더러 이르되 주여 주여 우리가 주의 이름으로 선지자 노릇하며 주의 이름으로 귀신을 쫓아 내며 주의 이름으로 많은 권능을 행치 아니하였나이까 하리니 그때에 내가 저희에게 밝히 말하되 내가 너희를 도무지 알지 못하니 불법을 행하는 자들아 내게서 떠나가라 할것이다" 하셨습니다. 

     

  • ?
    수잔 2011.10.02 05:59

    개인적인 일로 대중을 상대로 진리와 생명구원을 목적으로 진행되는 뉴스타트센타의 대표이자 책임자를 

    마구자비로 몰아세워가며 모욕적인 글을 올려 놓는다면...

    나 개인의일이 모두의 일로 오해될 소지가 있겠구먼요. 제발 그러지 마시도록... 기원합니다.

    뉴스타트센타의 건강프로그램과 신앙프로그램으로 새로운 인생을 찾은사람이 수천명에 달하며,

    말씀으로 무거운 짐진자를 자유케하여 질병으로부터 구원하고,

    새로운 인생의길을 즐겁게 행복을 누리며 사랑을 나누며 사는 수많은 여럿분들에게

    진리를 가르치는 이상구 박사를... 그렇게 욕되도록 하는 김성훈님은 강의를 한번이라도 들어본적 있나요?

    마치 마귀사냥하듯이 몰아부치는것은 옳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김성훈님은...

    리더스님의 불평과는 전혀관계없는 내용으로 이상구박사를 관심사로 몰고가며,

    "이중성격" "전라도"등 언급 했는데... 그런표현은 적당치 않다고 생각하는데... 어찌 생각하시는지?

    우리모두 신앙생활하는 사람으로써,

    아무리 예쁜 투정으로 봐주려해도 읽기 거북하네요.

    글을 수정하던지 당장 삭제해 주시기 조치 바랍니다.

     

     

  • ?
    이유진 2012.01.30 05:51

    아래와 같이 긍정의 힘을 전하는 이상구 박사의 가르침은 조용기 목사나 로버트 슐러 목사의 뉴에지지 사상과 너무나 흡사하다. 곰곰이 한번 생각해보자. 교회에 들어온 뒤로 나는 사람들이 얼마나 악한지, 그리고 선한 사람이 오늘날 14만4천명은 커녕 한명도 없음을 알게 되었다. 긍정의 힘을 전파하는 뉴에이지 신도들이나 이상구 박사도 가까이에서 지켜 보면 부정적이고 이기적이며 무정한 삶을 살고 있다. 만일 그들의 말대로 긍정의 힘이 만사형통을 불러 온다면 어떻게 그들이 그 모양 그 꼴로 살수 있단 말인가?  문제점은 단순히 그들이 너무 물질적인 성공만을 강조한다는 정도의 문제가 아니다. 더 큰 문제는 그들이 인간을 신의 위치로 이동시키려는데에 있다. 이 사상의 핵심은 인간이 자신의 "생각"을 통해 창조의 능력을 행사한다는 인간 신격화이다. "너희가 그것을 먹는 날에는 너희의 눈이 열리고 너희가 신들과 같이 된다"고 하와에게 말했던 사단이 지금도 그렇게 우리를 속이고 있는 것이다. (창3:5)

     

    이상구 박사가 말하는 생명파

     

    생명파 혹은 생명전자는 만물의 근원이다. 눈에 보이는 모든 물질은 분자로 이루어져 있고, 분자는 원자로, 원자는 12개의 미립자로, 미립자는 5개의 소립자로 이루어져 있다. 소립자를 쪼개고 쪼개면 더 이상 형태로는 파악할 수 없는 음(-)과 양(+)의 에너지만이 남게 된다. 이것이 바로 생명파 (생명전자)의 실체이다.

    반대로 음과 양의 에너지가 일정한 파동으로 운동을 하게 되면, 그 에너지가 응축되어 물질로 변한다. 예를 들어, 눈에 보이지 않는 미세한 먼지가 한 공간에서 일정한 파동으로 움직이다보면 먼지 덩어리가 되고, 먼지 덩어리가 더 높은 파장으로 응축되면 딱딱한 고체가 될 수도 있다.

    최근 서구사회에서 반향을 일으켰던 서적  ‘생각한 대로 이루는 시크릿Secret’은 눈에 보이지 않는 음과 양의 에너지, 즉 생명전자를 활용하여 원하는 것을 현실화한다는 이론이다. 눈에 보이지 않는 에너지를 뇌를 활용한 집중과 이를 통한 파동으로 물질화하는 것은 생명전자를 활용한 ‘시크릿’의 기본 원리이다.

    주변에서 흔히 들을 수 있는 기도의 힘, 상상의 힘도 모두 생명전자의 놀라운 파워를 활용한 것이다. 이처럼 현대 양자물리학은 인류가 기적으로만 여겨왔던 현상을 지극히 당연한 과학적 이론으로 풀어내고 있다.

    생명전자로 건강, 행복, 성공을 이루는 것은 뇌를 어떻게 활용하는가에 달려있다. 생명전자의 파워를 가장 강력하게 느끼고 체험하는 방법은 이완과 집중, 호흡에 있다.

    일상적인 스트레스가 쌓여 있을 때 우리의 몸은 말초적인 외부의식에만 반응을 하게 된다. 이때는 뇌에서 긴장 상태의 뇌파인 베타파가 방출된다. 하지만 이완과 깊은 명상에 들어갔을 때, 뇌는 편안하고 안정된 알파파를 방출하며 내부의식 깊은 곳을 바라보게 해준다. 알파파는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집중력을 높여주며 몸과 마음을 평온하게 만들어주는 뇌파이다. 이 때, 원하는 것을 상상하고, 몸의 안 좋은 부위를 바라보면 우주의 근원인 음과 양의 에너지, 즉 생명전자가 빛과 파동으로 생각하는 곳에 전달이 된다. 좋은 氣에너지인 생명전자는 치유와 창조력을 극대화시키는 놀라운 힘을 갖고 있다.

    심기혈정心氣血精의 원리는 마음이 있는 곳에 기氣가 통한다는 뜻이다. 우리 민족의 생활 속에 자연스럽게 녹아있는 기氣는 눈에는 보이지 않지만, 어떻게 쓰느냐에 따라 놀라운 현상을 창조하는 우주 만물의 실체이자 생명력이다.

    심기혈정의 원리는 우주를 비롯한 물질이 어떻게 생성되었으며 모든 물질은 궁극적으로 어디를 향해 가는가에 대한 이해를 담고 있다. 우주 공간은 에너지로 가득 차있고 시간과 공간, 몸과 마음, 의식과 생각까지도 모두 에너지 상태로 존재한다. 이 에너지가 바로 ‘기氣’이고, ‘생명전자’이다. 이 에너지는 물질적인 몸과 정신적인 마음 사이를 연결하는 고리로, 마치 그물망처럼 촘촘하게 연결되어 있어, 분리된 것처럼 보이는 정신과 물질도 근본적으로는 하나라고 할 수 있다. 따라서 마음의 변화는 몸과 물질에 영향을 미친다. 마음心은 에너지氣를 생성하기 때문에 모든 에너지는 마음의 표현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에너지의 질을 결정하는 것도 마음이다. 우리는 마음이라는 스위치를 통해 우주의 충만한 기 에너지인 생명전자를 끌어올 수 있다. 생명전자는 우리가 얼마나 집중해서 강력하게 증폭시키느냐에 따라 다르게 나타난다.

    현대 뇌과학은 ‘마음은 곧 뇌의 작용’이라고 말하고 있다. ‘심기혈정’은 두뇌활용의 원리이자, 생명전자의 활용법이다. 이것은 돋보기로 햇빛은 모으는 과정에 비유될 수도 있다. 돋보기를 고정시키고 정확히 초점을 맞추어 햇빛을 모으면 그 빛은 어느 순간 불을 일으킬 정도로 강력해진다. 뇌를 활용하여 생명전자의 파워를 집중시키면 그곳에 강력한 에너지가 발생하는 이치도 이와 같다.

    이러한 원리를 터득한 사람은 자신의 몸뿐 만 아니라 주변의 상황까지도 의도한대로 변화시킬 수 있다. 이 때 비로소 ‘내 몸은 내가 아니라 내 것’이 되고, ‘나의 생각 또한 내가 아니라 내 것’이 된다. 심기혈정의 원리는 21세기 생명전자의 과학적 해석인 것이다.

    원초적인 질문을 던져보자.

    만물은 무엇으로 만들어져 있을까?

    몸을 쪼개고 쪼개면 미립자, 소립자, 음과 양의 에너지가 남는다. 우리의 생각을 실은 뇌파 역시 마찬가지이다. 눈에 보이는 것이든 안 보이는 것이든 만물은 모두 에너지로 이루어져 있다.

    1998년 양자물리학 분야에서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이스라엘 와이즈만 과학원에서는 ‘이중슬릿실험Double slit
    experiment’을 실시했다. 이것은 미립자의 운동성과 정체성에 대한 실험이었는데, 관찰자가 바라보는 미립자는 가늘고 긴 틈인 슬릿slit을 직선으로 통과해 벽에 알갱이 자국을 남기는 반면, 관찰자가 바라보지 않은 미립자는 물결처럼 슬릿을 통과해 벽면에 물결자국을 남겼다.

    관찰자가 바라보는 미립자는 고체알갱이처럼 움직이지만, 그렇지 않은 미립자는 물결처럼 움직이는 것을 발견한 과학자들은 소스라치게 놀랐다. 미립자의 운동성은 관찰자의 생각에 따른 결과물이었기 때문이다. 이처럼 미립자는 사람의 생각을 그대로 읽어내고 자신의 움직임을 관찰자의 생각에 따라 결정했다. 이 놀라운 실험과정은 구글google 동영상 사이트에 들어가 'observer effect'(관찰자 효과)를 클릭하면 자세히 볼 수 있다.

    세계적인 물리학 전문지 <물리학세계Physics World>에서는 이 실험을 ‘인류 과학상 가장 아름다웠던 실험’으로 선정하기도 했다. 노벨물리학상 수상자 파인만Richard Feynman박사도 한 목소리를 냈다.

    “이중슬릿 실험을 보면 우리 마음이 어떤 원리로 만물을 변화시키고 새 운명을 창조해내는지 한 눈에 알 수 있습니다. 만물이 내 마음을 척척 읽어내는 미립자, 소립자, 에너지로 이루어져 있으니 내가 생각하고 바라보는 대로 물질이 변화한다는 것은 정말 기막힌 요술입니다. 온 세상이 당신이 바라보는 대로 춤을 추다니! 인생은 우리 스스로가 창조하는 것입니다”

    이처럼 실험자가 미립자를 입자라고 생각하고 바라보면 입자의 모습이 나타나고, 바라보지 않으면 물결의 모습이 나타나는 현상을 양자물리학에서는 ‘관찰자 효과observer effect’라고 부른다. 이것이 바로, 만물을 창조하는 우주의 가장 핵심적인 원리이다. 다시 말해 미립자, 소립자, 에너지는 눈에 보이지 않는 물결로 우주 공간에 존재하다가 내가 어떤 의도를 품고 바라보는 바로 그 순간, 돌연 눈에 보이는 현실로 모습을 드러내는 것이다. 그래서 양자물리학자인 울프 박사는 관잘자 효과를 ‘신이 부르는 요술God's trick'이라고 부르고, 미립자, 소립자, 에너지로 가득한 우주 공간을 ’신의 마음Mind of God'라고 일컫는다. 물론, 신이 부리는 요술도 내가 얼마나 깊이 있게 바라보고 집중하느냐에 따라 그 변화의 폭이 다르다. 생각에도 층이 있기 때문이다. 깊은 명상의 상태에서 생명전자를 보내고, 받으며 집중을 하게 되면 생각하는 대로 이루어지는 시크릿이 현실로 발현되는 것이다.

    생명전자의 기적은 기 에너지의 기적이요, 미립자, 소립자, 음양 에너지의 진동이다. 생명전자의 기적은 많은 사람들의 염원이 합쳐지면 더 큰 변화의 폭을 보인다. 에너지 파동이 더 강해지고 선명할 때 현실화되는 힘이 더 커지기 때문이다. 물질과 비 물질,  사람의 뇌파도 모두 생명전자로 존재한다. 자신을 둘러싸고 있는 기 에너지와 우주 에너지를 활용한 생명의 근원 에너지, 생명전자 가 우주의 정보를 주고받으며 기적을 만들어내는 것은 어찌 보면 지극히 당연한 일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회원가입을 원하시는 분 관리자 2011.04.10 146844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안내※ 2 관리자 2009.04.28 162582
820 바나나가 우리 몸에 좋은 이유!!! 정무흠 2010.12.04 309204
819 Laughter is the medicine. 곰솔 2010.04.28 108899
818 You Raise Me Up file 관리자 2009.06.22 43514
» 상처주는 이상구박사 뉴스타트센터 언제까지 계속될것인가 4 리더스 2010.12.06 38971
816 Not One Sparrow : 퍼온글 해바라기 2009.12.04 36209
815 inuit deep throat singing 해바라기 2011.03.18 35346
814 색맹테스트 1 file 관리자 2009.08.18 34960
813 Songs of Angels, Christmas Hymns and Carol / Robert Shaw Chamber Singers 나팔꽃 2009.12.12 34379
812 오메가 3가 풍부한 음식들!!! 정무흠 2010.12.08 33772
811 은행의효능 은행잎효능 은행열매효능 은행열매먹는방법 좋은 친구 2010.11.20 33400
810 ggg 가문비 2009.12.12 32627
809 부고: 김인순 사모 (김명호목사) - 수정 2 file 관리자 2011.03.08 30696
808 Colleges That Produce The Highest Paid Grads!!! 정무흠 2011.01.27 29504
807 boilerplate language 곰솔 2011.01.11 28430
806 100년에 하나 날까말까한 세계적 소프라노 Jenice Chandler 의 안식일 준수 1 purm 2010.10.25 28180
805 퍼온글: 소금호수 file 해바라기 2010.12.28 27854
804 Sick deer made a pet 늘푸른솔 2009.12.10 26762
803 Dvorak Cello Concerto file usjoy 2012.04.16 2622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2 Next
/ 42
Copyright© 2011 www.3amsda.org All Rights Reserved.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