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2012.09.10 17:10

어린이 치과마취...

조회 수 1082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어린이 전문 치과에서 충치 치료를 받던 4살 어린이가 돌연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JTBC가 단독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진료 기록에는 무려 4종류의 마취제를 투약한 것으로 돼 있다.

지난달 서울 강북의 한 어린이 치과. 4살 어린이가 갑자기 심장이 멈췄다.곧바로 종합병원으로 옮겼으나 사흘 만에 숨졌다.사고 당시 어린이는 충치 신경치료를 위한 수면 마취 상태였다.

[피해 어린이 엄마 : 수면 치료는 크게 부작용은 얘기하지 않고 잠깐 잠을 재우는 거라고 졸려 할 수도 있고 깰 수도 있는 거라고 했거든요.]

가족이 의료기록을 확인한 결과 투여된 마취제는 무려 4종류.진정제인 포크랄 과 유시락스가 각각 15cc와 5cc.국소마취제인 리도카인은 앰플 3개, 수면유도제로 알려진 미다졸람도 투약 된 것으로 돼 있다.성인에게 사용할 때도 주의가 요구되는 약품들이다.

[홍성진/대한마취과학회 윤리 법제이사 : 알고서 그렇게 했다면 이해가 가지 않는 부분이라고 생각됩니다. (리도카인이) 혈관으로 많이 흡수돼서 혈중농도가 올라가서 같은 작용을 일으켰다면 국소마취제의 심독성 때문에 심장마비가 올 수 있죠.]하지만 담당 치과의사는 적절한 처치를 했으며 자신도 사인을 몰라 답답하다는 입장이다.

투약 내용에 대해선 보험 청구 과정에서 진료기록에 그렇게 작성했을 뿐, 실제 사용한 마취제의 양은 그보다 훨씬 적다는 것이다.어린이 치과는 최근 10년 사이 크게 늘었다. 공포감을 없애기 위해 거리낌없이 수면 치료를 권하기도 한다.

[OOO 어린이 치과 : (몸무게가) 10㎏이상부터 (가능합니다.) 하거든요. 낮잠 자는 거랑 똑같고요. 부작용은 용량이나 용법을 안전하게 잘 지켜주면 문제는 없거든요.]하지만 어린이는 체구가 작고 반응도 빨라 마취제 사용에 특히 주의해야 한다고 전문의들은 경고한다.

실제 어린이 마취 수술에서 심정지로 인한 사망은 1만 명에 20명꼴.마취제 과다 투여가 주요 원인으로 꼽힌다.경찰은 유족의 고소에 따라 담당 치과 의사를 과실치사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하지만 의사는 "유족이 투약 용량을 오해한 것이지 과실은 없었다"고 주장하고 있다.의료계는 어린이 치과의 마취제 사용 실태를 조사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윤설영 기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회원가입을 원하시는 분 관리자 2011.04.10 116340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안내※ 1 관리자 2009.04.28 129585
661 목사와 평신도가 꼭 필요한 말씀과 건강강의 전도용 자료 파워포인트를 소개 합니다. 건강 복음나라 2013.04.18 14392
660 이 세상에 태어난 당신은 소중한 분입니다. file usjoy 2013.02.02 16351
659 Happy New Year 2013! file usjoy 2012.12.31 14385
658 Merry Christmas~ 관리자 2012.12.23 13400
657 겨울 사랑 usjoy 2012.12.09 14551
656 소원 - 꿈이 있는 자유 usjoy 2012.12.01 12896
655 징검다리 - 서정희 file usjoy 2012.11.27 16163
654 기러기 때 file usjoy 2012.11.24 17047
653 귀하를 미션사업의 수장으로 모십니다. file 김성수목사 2012.10.04 12129
652 Almost Home :거의 본향에 file 관리자 2012.10.03 13096
651 영원하리 ~ 관리자 2012.09.23 11422
650 가을엔 친구가 그립다 ~ file usjoy 2012.09.14 10999
649 어느 고시원의 에너지 절약... file 관리자 2012.09.10 11262
» 어린이 치과마취... 관리자 2012.09.10 10824
647 은퇴목사에게 드리는 당부의 글 file 관리자 2012.09.10 10419
646 책 소개: 혼 창 통 관리자 2012.09.09 9270
645 카마겟돈 : 9/7/2012 기사 관리자 2012.09.09 9825
644 미주교회협회 새로운 임원 file 관리자 2012.09.04 10689
643 가을 노래 file usjoy 2012.09.03 10824
642 빅써 Big Sur file 해바라기 2012.08.31 1305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5 Next
/ 35
Copyright© 2011 www.3amsda.org All Rights Reserved.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