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조회 수 599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일곱째 천사가 나팔을 불매 하늘에 큰 음성들이 나서 가로되 세상 나라가 우리 주와 그 그리스도의 나라가 되어 그가 세세토록 왕 노릇 하시리로다 하니 하나님 앞에 엎드려 얼굴을 대고 하나님께 경배하여 가로되 감사하옵나니 옛적에도 계셨고 시방도 계신 주 하나님 곧 전능하신 이여 친히 큰 권능을 잡으시고 왕 노릇 하시도다 이방들이 분노하매 주의 진노가 내려 죽은 자를 심판하시며 종 선지자들과 성도들과 또 작은 자든지 큰 자든지 주의 이름을 경외하는 자들에게 상 주시며 또 땅을 망하게 하는 자들을 멸망시키실 때로소이다”(계 11:15~18).

일곱 번째 천사가 말할 때 요한계시록의 일곱 나팔에서 묘사된 일련의 사건들이 절정에 다다르고 지구의 역사는 그 끝을 향해 내달립니다.
그때에는 권력이 역전될 것입니다. 성경 예언에 있는 핵심 단어들 중 하나는 ‘권세’입니다. 이것은 특히 다니엘서 7장에서 두드러집니다. 거기서는 악마와 그의 앞잡이들이 권세를 “빼앗길”(26절) 것이며 그 권세가 그리스도에게 주어질(14절) 것이라고 예언되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리스도에게 주어지는 “그 권세는 영원한 권세라 옮기지 아니할 것이요 그 나라는 폐하지 아니할 것이니라”(14절)라고 했습니다.
다니엘서와 요한계시록의 핵심은 권세입니다. 책임자가 누구냐에 초점을 맞추고 있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다니엘서 7장에 거대한 파노라마처럼 제시된 이상(그리고 두 예언서에 나타난 병행 계시)에서는 이 땅의 세력들이 줄줄이 열거되어 있습니다. 즉 바벨론, 페르시아, 그리스, 로마를 포함하여 스스로를 크다고 주장하며 하나님의 율법을 바꾸고 기독교 역사를 통틀어 하나님의 백성을 박해하는 세력입니다(25절).
그러나 이 지상 세력은 사탄의 앞잡이일 뿐입니다. 사건의 배후에서 세상을 통제하려는 존재는 사탄입니다. 세계의 권세를 주장하는 것은 악마 그 자신입니다. 바울이 언급한 “이 어두움의 세상 주관자들과”(엡 6:12), “공중의 권세를 잡은 자”(엡 2:2)가 바로 그 존재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어둠의 세력이 자기 방식대로 지구를 관리하게 용인하셨습니다. 그 통치의 파괴적인 모습이 인간 역사에서 드러나고 있습니다. 최후의 심판은 단순히 인간에 관한 것이 아니라 하나님과 그분의 정의에 관한 것입니다.
하나님은 우주 거민들이 두 왕국의 원칙을 눈으로 확인할 때까지 역사가 진행되도록 허락하셨습니다. 이후 하늘 천사들의 환호 속에서 예수님은 세상의 참왕자로서 합당한 자리에 오르십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오늘의 만나※ file 관리자 2009.05.14 63798
264 히말라야 노새 file 관리자 2009.06.07 7124
263 회복시키시는 하나님 file 해바라기 2010.10.24 7204
262 확률과 신앙 file 해바라기 2010.04.26 7922
261 합심기도 file 해바라기 2010.03.02 23134
260 할 말이 없으면 침묵을 배워라 file 소하2 2009.09.07 7002
259 한해를 보내며 ~ file usjoy 2010.12.11 7514
258 한 명 뒤의 천 명 file 해바라기 2011.02.14 8650
257 한 권의 책을 쓰다 file usjoy 2012.09.09 7885
256 하늘의 빛을 반사하는 그리스도인 file 하얀 꽃 2009.12.31 6453
255 하늘을 사모함 file 하얀 꽃 2009.12.26 6309
254 하늘나라 file 물망초 2009.11.11 6339
253 하늘 아버지 file 해바라기 2010.08.19 6152
252 하나님의 타이밍 file 나팔꽃 2010.02.19 6534
251 하나님의 챔피언 file 나팔꽃 2010.05.14 6939
250 하나님의 영광을 아는 지식의 빛 2 file 양귀비 2009.12.03 7648
249 하나님의 영광을 아는 빛 file 푸른 대나무 2009.12.01 6963
248 하나님의 안식일 file 하얀 꽃 2009.12.19 6168
247 하나님의 생각 file 대나무 2009.10.20 5760
246 하나님의 사랑의 계시 file usjoy 2010.01.18 7131
245 하나님의 사랑을 회고함 file usjoy 2009.11.25 620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
/ 14
Copyright© 2011 www.3amsda.org All Rights Reserved.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