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조회 수 470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마 19:12 “천국을 위해 스스로 된 고자도 있도다 이 말을 받을 만한 자는 받을지어다.”

성경의 표현한 말에 진지한 관심을 가지고 그 실상을 알고자 하는 질문자님 참 훌륭합니다. 고자는 생식기가 완전하지 않는 남자들을 뜻하는 말이지요. 나면서 고자 된 자는 장애인을 출생하는 사람을 뜻하는 말이지요. 사람이 스스로 만든 고자는 환관들, 궁중 내시들을 뜻하는 말이겠지요. 그런데 천국을 위해 스스로 고자 된다는 것은 생식기의 기능을 없앤다는 뜻 보다가는 예수님을 위하여 자기희생을 하는 사람들을 은유적으로 하신 말씀이라고 생각합니다. 즉 예수님을 위하여 하나님의 사업을 위하여 세상에 자기의 안일과 자기의 후손을 두는 일을 그만 두고 전적으로 하나님을 위하여 자신을 바친 사람을 “천국을 위해 스스로 된 고자”라고 표현한 것입니다. 바울이 그러게 자기를 하나님께 바쳤습니다. “우리가 다른 사도들과 주의 형제들과 게바와 같이 자매 된 아내를 데리고 다닐 권이 없겠느냐”(고전9:5) 게바 즉 베드로는 결혼한 사람이었고 전도 여행을 할 때 내외가 함께 다닌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다른 사도들도 그렇게 했다고 했네요. 그러나 바울은 “내가 혼인하지 아니한 자들과 및 과부들에게 이르노니 나와 같이 그냥 지내는 것이 좋으니라.”(고전7:8) 바울은 예수님을 위하여 혼자 살았습니다. 바울이 바로 천국을 위하여 고자 된 사람이지요. 그러므로 여기 천국을 위하여 스스로 된 고자라는 말은 실제로 생식기의 기능을 없앴다는 뜻이 아니라, 그런 사람들과 같이 인간의 후사를 두려고 하지 않고 아내와 더불어 가정을 이루려고 하지 않고 오직 예수님만을 위하여 일생을 헌신하고 봉사하는 사람들에 대한 표현인 것입니다. 

이런 경우에는 말씀을 읽을 때 문자적으로 이해하려고 하기 보다는 비유적 상징적인 표현으로 이해하는 것이 예수님의 의도에 합당하게 이해하는 것이 될 것입니다. 예수께서 교훈하실 때 사람들이 사용하는 교육법을 사용하셨으니까요. 예로 오른 눈 범죄하면 그 눈을 빼 버리라고 한 말씀이나, 부자가 하나님 나라에 가는 것은 약대가 바늘귀로 들어가는 것보다 어렵다고 하는 표현들은 다 비유적 표현입니다. 이런 말씀을 실제로 바늘귀라는 문이 있는데 낙타가 짐을 싣고 들어갈 수 없으니 실은 짐을 다 내려놓아야 들어갈 수 있다는 식으로 설명하면 예수께서 하시려는 교훈의 내용보다 지나치게 설명하는 것일 수 있다는 말입니다. 그러므로 우리가 성경을 읽을 때에 그것이 비유적이며 상징적인 표현인지 실제적인 표현인지 분별하는 것은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이런 표현들을 서로 섞어서 뒤죽박죽 되도록 하면 안 됩니다. 기도하는 중에 바른 이해를 할 수 있도록 성령의 지도를 구해야 할 것입니다.
오늘날 천주교에서 신부들이 결혼하지 않는 것은 바로 주를 위하여 스스로 된 고자의 삶을 살기로 한 것이지요. 이런 사람들은 예수 믿은 사람들보다 불교인들이 더 많은 것 같군요. 비구들은 다 자기의 믿는 바를 수행하며 인연을 없애기 위하여 스스로 된 고자들이네요. 

그런데 예수께서 모든 믿는 사람들이 그렇게 되라고 하시지 않았으니 감사하지 않나요? 모든 목회자들이 그렇게 해야 한다고 하시지 않았으니 얼마나 정말 사람의 상태를 이해하신 말씀이신지요. 왜냐하면 남자와 여자를 만드시고 결혼하게 하신 분이 바로 창조주이신 예수님 자신이 아닙니까. 그러니까 결혼은 귀한 것이라고 했습니다.(히13:4) 그러나 이제 천국복음을 온 세상에 전파하기 위하여 모든 것을 주님께 바치는 일이 필요할 때가 되었을 때 그런 사람들이 있을 것을 말씀하신 것이며, 바울이 그 예가 될 수 있겠네요. 바울은 이런 경우를 잘 표현했습니다. “장가간 자는 세상 일을 염려하여 어찌하여야 아내를 기쁘게 할꼬 하여 마음이 나누이며 시집가지 않은 자와 처녀는 주의 일을 염려하여 몸과 영을 다 거룩하게 하려 하되 시집간 자는 세상 일을 염려하여 어찌하여야 남편을 기쁘게 할꼬 하느니라 내가 이것을 말함은 너희의 유익을 위함이요 너희에게 올무를 놓으려 함이 아니니 오직 너희로 하여금 이치에 합하게 하여 분노함이 없이 주를 섬기게 하려 함이라.”(고전7:33~3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재림신문에 실렸던 "궁금한 게 있어요"를 여기에 옮겨드립니다. file usjoy 2014.12.23 33214
공지 질문에 답하여 드립니다. 관리자 2009.04.28 45228
146 재림신문에 실렸던 질문과 답 2012. 11.6 (전도, 정치, 예배를 꼭 교회서?에 관하여) usjoy 2016.11.06 3906
145 재림신문에 실렸던 질문과 답 2012. 9.26 (드럼, 예수님의 인종, 성경 기록없던 2500 년간에 관하여) usjoy 2016.11.06 4039
144 재림신문에 실렸던 질문과 답 2012년 5.24 (오리고기, 하나님의 모습, 안식일오후, 스포츠에 관하여) usjoy 2016.11.06 4347
143 재림신문에 실렸던 질문과 답 2012년 2.16-4.6 사이 (콜라겐, 나비넥타이, 짐승의 이름와 관하여) usjoy 2016.11.06 3805
142 재림신문에 실렸던 질문과 답 2012. 7. 5~7일 (밤, 아이들 성교육, 귀걸이, 미술에 관하여) usjoy 2016.11.06 3455
141 개인적인 상담 신청 file usjoy 2015.12.19 5158
140 심판의 그날에... file usjoy 2015.12.19 4997
139 하나님은 왜 자신을 질투하는 하나님이라 하셨나요? usjoy 2015.12.19 4545
138 몸에 장애가 있거나 여성이 목회를 해도 되는지요? usjoy 2015.12.19 4196
137 분향단은 성소 어디에 있나요? usjoy 2015.12.19 5581
136 교회 안에서 오해로 고통 받고 있습니다 usjoy 2015.12.19 4413
135 말씀보다 TV보는 게 더 좋아집니다... usjoy 2015.12.19 4296
134 이혼에 관해서 usjoy 2015.12.19 4367
133 성경이 말하는 ‘복’이란 구체적으로 어떤 것인가요? usjoy 2015.12.19 4388
132 마 24장의 천국복음은? 안식일 진리인지 궁금합니다 usjoy 2015.12.19 4191
» 받을만하면 고자가 되어도 괜찮다는 말씀인가요? usjoy 2015.12.19 4708
130 믿는 법 samoh 2015.09.15 5961
129 목사님 아담이 하였던 농사는 어떤농사법 이었나요? jjchong 2015.09.03 5940
128 자녀의 바른 교육 usjoy 2015.08.22 5328
127 교회 건축, 어떻게 생각하세요? usjoy 2015.08.22 477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 9 Next
/ 9
Copyright© 2011 www.3amsda.org All Rights Reserved.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