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우주인들의 생김새


( 초기 문집 4장, 영적 선물 제1권 152 )

주님께서는 나에게 또 다른 세상들을 구경시켜 주셨다.

나에게 날개가 주어졌고 한 천사가 나를 그 도성으로부터 밝고 영광스러운 세계로 안내했다.

그 곳에 있는 초목들은 싱싱한 녹색이었고, 새들은 아름다운 노래를 불렀다.


 그 곳에 거하는 주민들은 키가 다 같지 않았으며 고상하고 위엄이 있고 사랑스러웠다.

그들은 예수님의 형상을 지니고 있었으며 그들의 용모는 거룩한 기쁨으로 빛났으며

그 곳의 자유와 행복함을 나타내고 있었다.


나는 그들중 하나에게 어찌 그들이 지구상에 있는 사람들보다 훨씬 더 사랑스럽고 아름다운지를 물어 보았다.

그 대답은 이러했다.

“우리는 하나님의 계명을 전적으로 순종하는 생애를 살았고 지구상에 사는 사람들처럼 불순 인하여

타락하지 않았기 때문이라오.”


그 후에 나는 두 그루의 나무를 보았는데 하나는 도성 안에 있는 생명나무와 매우 흡사했다.

 두 나무의 열매는 똑같이 아름답게 보였으나 그중 한 나무의 열매는 그들이 먹어서는 안 되는 것이었다.


그들은 둘 다 먹을 수는 있으나 그중 하나는 먹는 것이 금하여져 있었다. 그 때 나를 수행하던 천사가 이르기를


“이 곳에서는 아무도 금단의 실과를 맛본 사람이 없다. “만일 그들이 그것을 먹으면 타락하게 되는 것이다”

라고 말해 주었다.

---------------------------


에녹을 만남


그 후에 나는 달이 일곱 개가 뜨는 세계로 옮겨졌다. 거기서 나는 옛날에 승천한 에녹을 만났다.

그는 오른팔에 종려나무 가지를 들고 있었는데 매 잎사귀마다 “승리”라는 말이 씌여 있었다. 그는 머리에

 눈부신 흰 화환을 쓰고 있었는데 화환 위에는 잎이 있고 매 잎사귀 중앙에 “순결”이라고 씌여 있었다.


또 화환 둘레에는 가지 각색의 보석들이 박혀 있었고 그 색깔은 별빛보다 더 밝게 빛났고 그것이 글자 위에

반사광을 던져서 그 글자들을 돋보이게 하였다. 그의 머리 뒤에는 화환을 고정시키는 활 모양의 것이 있었는데

그 위에는 “거룩함”이라고 기록되어 있었다.


화환 위에는 태양빛보다 더 밝게 빛나는 면류관이 있었다.

나는 그에게 지상에서 바로 이 곳으로 옮겨 왔느냐고 물었더니 그는 “아니오, 내 집은 도성이고 이 곳은 방문차

왔지요”라고 대답하였다.


그는 마치 자기 집같이 그 곳을 돌아다녔다.

나는 수행하는 천사에게 나를 그 속에 남아 있게 해달라고 간청하였다.

이 어두운 세상으로 돌아올 것을 생각하니 나는 견딜 수 없었다. 그 때 그 천사는


 “너는 돌아가야 한다. 만일 네가 신실히 행하면 십사만 사천인과 함께 모든 세계들을 방문하면서 하나님께서

창조하신 것들을 구경할 특권을 누릴 것이다.” 라고 말해 주었다( 아래 글의 초기 문집과  같은 페이지 )



사단의 생김새 이마가 뒤로 자빠짐 


나는 사단이 한때는 존경받는 행복천사였음을 보았다.

그리고 지금의 그도 보았다. 그는 아직도 위엄 있는 모습을 지니고 있다.

그는 타락한 ‘천사’이기 때문에 아직도 고상한 용모를 하고 있다.


그러나 그의 얼굴 표정은 근심걱정, 불행, 사악함, 증오, 재난, 만 등

 온갖 죄악으로 가득 차 있다.


나는 한때 고상했던 그의 이마를 특히 주의하여 보았다.

그 이마는 눈에서부터 움푹 들어가 있었다.


나는 그가 너무 오랫동안 악한 일에만 종사하여 왔기 때문에 모든 좋은 요소는 다 사라지고

갖가지 악한 계략이 계발된 것을 보았다.


 그의 두 눈은 간교하고 날카로웠으며 뚫어보는 듯이 번득이었다.

그의 형체는 컸으나 손과 얼굴의 살은 쭈굴쭈굴하게 힘없이 붙어 있었다.


153 내가 그를 본 것은 그가 왼손으로 턱을 괴고 있을 때였다.

그는 깊은 생각에 잠겨있는 것처럼 보였다.


그가 얼굴에  미소를 띄었을 때 나는 떨었다.

그것은 그의 미소가 악마적인 간교함과 사악으로 가득 차 있었기 때문이었다.

이 미소는 그가 그의 먹이를 꾀이기 바로 직전에 짓는 것인데

그가 먹이를 완전히 손아귀에 넣었을 때의 미소는 훨씬 더 무시무시해진다.

 
  • ?
    purm 2019.11.18 10:35
    사람의 마음은 이마에 있으며 짐승은 이마가 없으므로
    옆으로 보면 얼굴이 뾰족하다.

    마음은 이성, 감정 의지로 되어있으며 죄는 자기 의지를 사단편에 두므로
    이마 곧 전두엽의 뇌세포가 변질되어 타락한다
  • ?
    purm 2019.11.18 10:38
    타락 전엔 완전하였으나 타락 후 더러워짐

    타락하기 전의 모습
    ( 겔28: 13~14 )
    ......네가 지음을 받던 날에......너는 기름 부음을 받은 덮는 그룹임이여
    내가 너를 세우매 네가 하나님의 성산에 있어서 화광석 사이에 왕래하였었도다
    네가 지음을 받던 날로부터 네 모든 길에 완전하더니 마침내 불의가 드러났도다


    타락 후 더러워짐
    ( 겔28:15~17)
    네가 지음을 받던 날로부터 네 모든 길에 완전하더니 마침내 불의가 드러났도다
    ....네가 범죄하였도다 너 덮는 그룹아 그러므로 내가 너를 더럽게 여겨 하나님의 산에서 쫓아 내었고...
    네가 아름다우므로 마음이 교만하였으며 네가 영화로우므로 네 지혜를 더럽혔음이여


    하나님 대항하다가 하늘에서 지구로 쫓겨남
    ( 계12:7,8 )
    하늘에 전쟁이 있으니 미가엘과 그의 사자들이 용으로 더불어 싸울쌔 용과 그의 사자들도
    싸우나 이기지 못하여 다시 하늘에서 저희의 있을 곳을 얻지 못한지라 큰 용이 내어 쫓기니
    옛 뱀 곧 마귀라고도 하고 사단이라고도 하는 온 천하를 꾀는 자라 땅으로 내어 쫓기니
    그의 사자들도 저와 함께 내어 쫓기니라
  • ?
    purm 2019.11.18 20:12
    이마에 마음이 있다는 성경절
    ( 겔3:7 )
    그러나 이스라엘 족속은 이마가 굳고 마음이 강퍅하여
    네 말을 듣고자 아니하리니 이는 내 말을 듣고자 아니함이니라
    (계7:3 )
    가로되 우리가 우리 하나님의 종들의 이마에 인치기까지 땅이나 바다나 나무나 해하지 말라 하더라
    (계17:5 )
    그 이마에 이름이 기록되었으니 비밀이라, 큰 바벨론이라, 땅의 음녀들과 가증한 것들의 어미라 하였더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회원가입을 원하시는 분 관리자 2011.04.10 128167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안내※ 1 관리자 2009.04.28 144470
741 하나님의 성전인 우리 몸을 거룩히 보존하자 / 콜라는 피와 뼈를 말리는 독극물 new purm 2019.12.15 0
740 잠시 후 인류 역사상 세(3)번째 만나가 내린다. / 토라 있는 곳에 밀가루가 있다. update purm 2019.12.12 4
739 교회 음악에 대해 얼마나 알고 계십니까( 이광민님 글) purm 2019.12.12 3
738 세상서 방황하다 20년만에 재침례 받고 입교해보니 제가 어려서 배우던 전통 재림신앙은 온데간데 없고( 이광민님 글) purm 2019.12.12 4
737 본교를 떠나간 독립 분파들에 관심 가진 분들께, 3천사 기별 훼방자의 이설에 미혹되면 안된다 update purm 2019.12.12 3
736 성경 말씀을 글자 그대로 믿지 않으면 소망은 헛되고 결국 하나님을 미워하게 됨 purm 2019.12.12 4
735 조선 시대의 수학 실력 : 10차 방정식과 제곱근쯤은 암산으로 푼다 purm 2019.12.11 3
734 나의 삼육 신학교 때의 스승이셨던 김명호( 金明浩 ) 목사님께 purm 2019.12.09 6
733 셩경 영감 문제로 학자라는이들과의 논쟁에서 승리함 purm 2019.12.09 6
732 개신교가 인류 역사상 가장 중요한 사건인 재림을 기다리지 않는 까닭은 영혼불멸설 교리 때문 1 purm 2019.12.08 6
731 White이 103 년전 88세 사망 시, 그 죽음을 애도한 미국 각 곳 신문 보도는 온 미국의 그녀에 대한 큰 관심을 나타내었다 purm 2019.12.07 7
730 3(세) 엘리야들의 30 가지 공통점을 보면 White이 말세의 엘리야임을 알게 된다 1 purm 2019.12.07 6
729 그러나 요새 기별자들 대부분이 영혼의 운명을 좌우할 현대 진리 아닌, 개신교 비슷한 기별만 전하고 있다 purm 2019.12.04 9
728 이 시대에 전할 가장 중요한 진리는 < 현대 진리 , 現代 眞理 , Present Truth >이다 1 purm 2019.12.04 8
727 쓸데 없고 해로움만 주며 하나님을 대항하는 철학이라는 학문 1 purm 2019.12.01 31
726 말세 징조 중 하나가 바울 서신( 특히 율법 문제 ) 오해라고 베드로 후서에 예언됨 purm 2019.11.25 36
725 살아 있는 玄米 신앙과 죽은 白米 신앙 / 6일 아닌 7일 창조인 이유 2 purm 2019.11.19 13
» 선지자가 본 우주인들과 마귀의 생김새, 승천한 에눅의 근황, 왜 사단 이마는 뒤로 자빠졌는가? 3 purm 2019.11.18 14
723 두 여인의 삭발과 그에 대한 우리 기독교인의 입장......... purm 2019.11.16 16
722 장로교인 노을님의 정직한 질문에 답 드립니다 2 purm 2019.11.14 4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8 Next
/ 38
Copyright© 2011 www.3amsda.org All Rights Reserved.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