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쓸데 없고 해로움만 주며 하나님을 대항하는 철학이라는 학문


우리가  일제에서 해방된 후 서울 대학을 세웠는데  서울대를  새로 세웠다기 보다 

 일제 때의 경성제국대학( 京城帝國大學 )을 서울 대학으로 이름만 바꾸다시피 한 것인데


그 때 문리과 대학 안에 철학과를 설치 했는데, 철학을 강의 할 교수가 없어서  

천주교에 연락하여 신부( 神父 )들을 데려다가 강의를 시작하였다


천주교는 해방 후 처음 서울 용산구 원효로 4가에 예수 성심 신학교 를 설립하여

( 중등과 3년, 철학과 2년, 신학교 3년 ) 가르치다가 


서울 문리대 철학과가 생기자,  정규만(丁奎萬), 황민성( 黃旼性) 신부등이 가서

강의를 시작하였다  그러면


천주교 신부라면 천주교 교리를 가르치는 이들인데,

그들 교리가 철학과 무슨 관계가 있길래  그 신부들을 철학 교수로 썼는가?


원래 천주교 교리는 바탕이 이교, 곧 이방인들의 철학 사상을 받아들인 것이니, 곧

전에 한양대학 총장지냈던 역사학자 조의설 박사 지은 문교부 검정필,

< 고등학교 셰계사 >에 보면  다음과 같이 기술되어 있다


< 조의설 지음  고등학교 세게사,  1968년, 서울 장왕사 간 , P. 120 >


" 중세 최고 학문은 신학( 神學 ) 으로 샤를마뉴 대제의 보호와 장려로 크게 성행하였다

십자군 원정 이후에는 Greece 철학이 들어와  기독교와 결합하여

교회의 통일적 세셰관을 세워준  스콜라 철학( Scholasticism )이 성립되었다

13세기에 토마스 아퀴나스( Thomas Aquinas )가 나와 신학 대전 ( 神學 大典 )을

저술하여 스콜라 철학의 대성자가 되었다 


이 스콜라 철학은 중세 서양의 성당 , 수도원의  스콜라 부속 학교에서 가르쳤는데,

헬라 철학적인 기독교 교리를  인정하니까, 동시에 헬라  철학도 인정했는데, 


학문 체계가 너무 까다로워  번쇄( 煩瑣 ) 철학이라고 불렀으니, 

번( 煩 ) 은 괴로워할 번자요, 쇄( 瑣 ) 는 자질구레할 쇄자이다. 

  

원래 성경 말씀의 진리는 어린애라도 깨달을 수 있는 단순한 것( 마11:25~27 )이면서도

동시에 학자라는 이들이  깊이 영원히 연구해도 끝이 없는 것인데

( 부모 교사  학생 권면 443 ) 참고


따라서 알기 어려운 것은 구원 받는 진리가 아니다

하여간에 스콜라 철학이 어려운 이유는 저들이 허무맹랑하고 쓸데 없는 

자질구레한 것으로 이론을 만들었으나,


그 가치 없는 것을 마치 깊은 뜻이나 있는듯, 속이려고 사람으로 하여금

무슨 말인지 알아 듣기 어려운 철학 용어들을 많이 만들어 내었기 때문이다


그 스콜라 철학이 교부( 敎父시대엔 철학과 신학의 구별 없이 혼동되어 사용되다가,

오늘날에는 철학이 따로 독립하게 되었으나 아무 가치가 없기는 매한가지이다


천주교의 하나님도  기독교에서 말하는  하나님과는 다르다

곧 헬라식으로 이성의 으로서의 신의 존재를 인정하며( 토마스 아퀴나스 ),

참 종교는 참 철학이고  참 철학은 참 종교라고 한다( 에리우제나 )


천주교 신학교는 이름도  관념적인 냄새가 난다.  예를 들면

 어느 천주교 신학교는 이름이 천신신학교( 天神 神學校 ) 이라


하늘의 신, 천신(天神)이라고 하니, 나와 가까운 나의 아버지 나의 하나님이 아니라,

관념적인 신, 나와 거리가 먼 신으로 느껴진다


하여간 이 철학은 개인의 영혼은 영원불멸하는 것이라고 한다.

이런 사상은 플라톤, 아리스토텔레스 등의 헬라 철학 뿐 아니라, 

 

애굽에서도 피라미드 사상( 왕의 영이 돌아 온다 하여 시신을 보존 )

인도의 윤회사상,  불교의 환생 사상들으로 발전하여 나갔으나


영 불멸의 원리는 동일하니, 참 종교, 성경적인 기독교 이외의 모든 종교는 다 

 그 가르침이 비슷비슷한 4촌간 종교이다.


이런 것들이 기독교 교리와 섞여서 천당 지옥설신비주의( Mysticism )

무신론Atheism ), 환생( Transmigration ), 성인( Saint ), 절충주의Eclecticism )

엑스터시( Ecstasy, 자기가 자기 밖에 서있음 )등이 되고


현대 뉴에이지 같은 데의 자기 자신 속에서 신을 찾는  불신 사상으로 이어진다


그 결과  신앙은 실제 아닌 막연한 추상 개념으로 여겨져 하나님은 필요 없게 된다

그런 사상이 종교 개혁 때 개혁하지 못하고 개신교로 넘어와 개신교도 실제적 

신앙이 아닌  추상적 철학적 신앙이 되어


개신교 목사들은 신학을 하면 동시에 철학도 하여 철학 박사 학위를 따기도 한다.

전에 독실한 카톨릭 신자라는 


정진적 추기경의 명동 사무실에 중앙일보 신문 기자가 찾아가  면담하였는데

정진석 추기경 말이



" 예수의 부활은 눈에 보이는  육신의 부활이 아닙니다'"

라고 하였으니,  ( 중앙일보 2010년 4월 1일자 ),


여증인파 파수대 사람들이 주님의 부활은 영의 부활이라고 하여 육은 죄 져도 괜찮고

영만 구원 받으면 돤다는   영지주의 니골라당 가르침의 현대 판이다.


그러나 기독교는  생명의 종교 산 종교,  무덤에서 소망을 찾지 않는  진리 종교이니

그런즉  우리는 쓸대 없는 철학 같은데 관심 같지 말고 단순, 거룩, 성결한 진리의 성경만을 연구하자

( 예언의신도  잘 읽어야 성경을 잘 알 수 있다.)

  • ?
    purm 2019.12.01 11:04
    불교 철학도 그러하니 반야바라밀다심경( 般若波羅蜜多心經 ) 같은데 보면
    있는 것이 없는 것이고 없는 것이 있는 것이다
    (色不異空 空不異色 色卽是空 空卽是色 )

    보고 듣고 냄새 맡고 맛을 느끼고 생각하고 행하고 아는 일이 다 마찬가지라
    ( 眼耳鼻舌神意 受像行識 亦不如是 )

    일체가 다 없는 공이다.( 一切空 )
    그러니 욕심 품지 말고 살아라 라는 것이

    인도 고다마 싯달타 궁정의 쟁반왕의 아들인 부처가 고뇌 끝에 해탈 했다는 결론이다
    이 역시 허무맹랑한 철학인 것은 있는 것은 실제로 있는 것이지 없는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그래서 그들은 죽은 자의 시신에서 나온 사리(捨離) 가 몇개냐 하는 것을 세고

    무덤에 소망을 두나니, 천주교도 무덤에 소망을 두어
    베드로 성당을 위시하여 천주교는 다 성당을 무덤 위에 건축하고
    성당 지하실에는 다 사람이 해골이 있다

    그러나 기독교는, 참종교는, 부활, 생명에 , 살아계신 예수님께 소망을 둔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회원가입을 원하시는 분 관리자 2011.04.10 128167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안내※ 1 관리자 2009.04.28 144470
741 하나님의 성전인 우리 몸을 거룩히 보존하자 / 콜라는 피와 뼈를 말리는 독극물 new purm 2019.12.15 0
740 잠시 후 인류 역사상 세(3)번째 만나가 내린다. / 토라 있는 곳에 밀가루가 있다. update purm 2019.12.12 4
739 교회 음악에 대해 얼마나 알고 계십니까( 이광민님 글) purm 2019.12.12 3
738 세상서 방황하다 20년만에 재침례 받고 입교해보니 제가 어려서 배우던 전통 재림신앙은 온데간데 없고( 이광민님 글) purm 2019.12.12 4
737 본교를 떠나간 독립 분파들에 관심 가진 분들께, 3천사 기별 훼방자의 이설에 미혹되면 안된다 update purm 2019.12.12 3
736 성경 말씀을 글자 그대로 믿지 않으면 소망은 헛되고 결국 하나님을 미워하게 됨 purm 2019.12.12 4
735 조선 시대의 수학 실력 : 10차 방정식과 제곱근쯤은 암산으로 푼다 purm 2019.12.11 3
734 나의 삼육 신학교 때의 스승이셨던 김명호( 金明浩 ) 목사님께 purm 2019.12.09 6
733 셩경 영감 문제로 학자라는이들과의 논쟁에서 승리함 purm 2019.12.09 6
732 개신교가 인류 역사상 가장 중요한 사건인 재림을 기다리지 않는 까닭은 영혼불멸설 교리 때문 1 purm 2019.12.08 6
731 White이 103 년전 88세 사망 시, 그 죽음을 애도한 미국 각 곳 신문 보도는 온 미국의 그녀에 대한 큰 관심을 나타내었다 purm 2019.12.07 7
730 3(세) 엘리야들의 30 가지 공통점을 보면 White이 말세의 엘리야임을 알게 된다 1 purm 2019.12.07 6
729 그러나 요새 기별자들 대부분이 영혼의 운명을 좌우할 현대 진리 아닌, 개신교 비슷한 기별만 전하고 있다 purm 2019.12.04 9
728 이 시대에 전할 가장 중요한 진리는 < 현대 진리 , 現代 眞理 , Present Truth >이다 1 purm 2019.12.04 8
» 쓸데 없고 해로움만 주며 하나님을 대항하는 철학이라는 학문 1 purm 2019.12.01 31
726 말세 징조 중 하나가 바울 서신( 특히 율법 문제 ) 오해라고 베드로 후서에 예언됨 purm 2019.11.25 36
725 살아 있는 玄米 신앙과 죽은 白米 신앙 / 6일 아닌 7일 창조인 이유 2 purm 2019.11.19 13
724 선지자가 본 우주인들과 마귀의 생김새, 승천한 에눅의 근황, 왜 사단 이마는 뒤로 자빠졌는가? 3 purm 2019.11.18 13
723 두 여인의 삭발과 그에 대한 우리 기독교인의 입장......... purm 2019.11.16 15
722 장로교인 노을님의 정직한 질문에 답 드립니다 2 purm 2019.11.14 4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8 Next
/ 38
Copyright© 2011 www.3amsda.org All Rights Reserved.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