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조회 수 913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소스: 조선일보

“감염됐다 해도 어떻게 말하나” 쉬쉬 분위기도
한인회 “동요말라”, 총영사관 “귀국학생 외출 자제”

지난주 말부터 미국 뉴욕에 급속히 재확산되기 시작한 신종플루가 뉴저지 일원까지 번지고 있고, 일부 한인학생들의 감염 사실까지 확인되면서 이 지역 한인 사회가 불안에 떨고 있다.

20일 오후(현지시간) 현재 뉴욕과 뉴저지 시.주 보건당국은 26개교에 휴교령을 내렸으며, 그 숫자는 계속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특히 한인밀집지역인 퀸즈 지역에서만 17개 학교가 휴교에 들어갔고, 뉴저지주의 주요 한인타운 지역인 포트리의 초.중학교에도 이날 휴교령이 내려졌다.

현지 한인 언론들은 “퀸즈 지역에서만 최소 5명의 한인 학생의 감염이 확인됐다”고 전했고, 뉴욕 총영사관 관계자도 “공식 집계는 아니지만 한인 감염자가 있는 것은 사실로 봐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하지만 신종플루 양성반응을 보인 한인 감염자들의 경우 대개 증세가 경미하거나, 이미 퇴원해 ‘상황 종료’된 경우가 대부분이라고 이 관계자는 전했다.

현재 총영사관측은 뉴욕시 보건국에 “환자의 이름은 공개하지 않아도 좋으니 신종플루에 감염된 코리안-아메리칸의 정확한 숫자를 알려달라”고 공식 요청해 놓은 상태다.

뉴욕시 보건국은 환자의 프라이버시를 존중해 신상 공개는 물론, 인종별 수치 확인도 거부해 왔다.

한인 언론이 확인한 한국인 학생 감염 사실은 퀸즈 지역의 한인 병원만을 상대로 조사한 것이고, 그 수치도 1주일 전 것이어서 실제 한인 감염자 수는 훨씬 많을 것이라는 게 현지 교민사회의 우려다.

한 현지 소아과 의사는 “신종플루와 일반 독감의 증세가 크게 다르지 않기 때문에 독감 환자 가운데 신종 플루 감염자를 확인하는데는 1주일 이상이 걸린다”면서 “현재 확인된 사람은 과거에 증세를 보였다가 조사 결과 양성반응자로 확인된 사례이고, 최근 독감 계절이 아닌데도 많은 교민들이 독감증세로 병원을 찾고 있어 감염자가 추가로 발생할 가능성은 높은 편”이라고 말했다.

감염 사실이 알려질 경우 학생들은 ‘왕따’를 당할 수 있고, 일반 성인들은 사업에 차질이 빚어질까 두려워 숨기는 경우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퀸즈 지역에 거주하는 K모씨는 “설사 우리집에 감염환자가 있다고 해도 그걸 어떻게 남에게 말하겠느냐”며 “쉬쉬하고 있어서 그렇지 한인 감염자가 꽤 되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한인 감염자 확인으로 인해 교포사회가 동요 조짐을 보이자 뉴욕한인회(회장 하용화)는 이날 성명을 발표해 “지나친 과민반응을 보이지 말 것”을 당부하면서 “사전 예방을 철저히 하고, 비슷한 증세가 나타났을 경우 즉각 전문의를 찾아 처방을 받은 뒤 당분간 외부와 접촉하지 말 것” 등을 당부했다.

총영사관도 이날 뉴욕.뉴저지 일원 132개 한글학교에 학교장 재량에 따른 휴교 협조 공문을 발송했으며, 조기 방학도 권고했다.

또 이 지역 20개 주요 대학 한인학생회에 “귀국시 도착 7일 이내에는 가급적 외출을 삼가고 그 기간 증세가 나타났을 경우 즉각 보건소에서 진료를 받도록 해 달라”는 귀국 학생 주의 사항을 서면으로 보냈다.

이와함께 교민들에게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행사 참여를 자제해 줄 것도 당부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회원가입을 원하시는 분 관리자 2011.04.10 113824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안내※ 1 관리자 2009.04.28 125063
673 한국으로 전화하는 방법 관리자 2009.04.28 19320
672 한글 입력이 어려울 때 관리자 2009.04.28 11722
671 2009년 안교교과 52기억절 관리자 2009.04.28 13296
670 http://www.shym.org 관리자 2009.05.01 14270
669 뱀에 물려도 정신만 차리면 산다 (?) file 관리자 2009.05.01 15267
668 어째 이런 일이? file 관리자 2009.05.01 10619
667 missing link? 아직도 찾고 있는 사람들 file 관리자 2009.05.19 11010
666 이와같은 때엔 file 관리자 2009.05.19 11175
665 콜라 너무 많이 마시면 관리자 2009.05.19 9913
664 어쨌든 한번 웃게 해 주는 내용이네요... file 관리자 2009.05.20 13970
663 그녀의 삶 자체가 기적이었다 file 관리자 2009.05.20 12304
662 포도의 향기 file 관리자 2009.05.20 12049
661 What a wonderful world - Louis Armstrong file 관리자 2009.05.20 13033
» 뉴욕 신종flu (돼지독감) 확산일로 관리자 2009.05.20 9134
659 별 빛 찬란한 밤과 새벽으로~ 관리자 2009.05.20 10790
658 시간장수 관리자 2009.05.21 8761
657 20/20 (05-15-09) 관리자 2009.05.21 12196
656 20/20 (05-22-09) Growing up with tourette syndrome 관리자 2009.05.24 9848
655 꿀벌이 사라지는 이유 : 휴대폰 (?) file 관리자 2009.05.27 1133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4 Next
/ 34
Copyright© 2011 www.3amsda.org All Rights Reserved.
XE Login